대전일보 로고

청주 신흥고, 간 이식 친구 돕기 모금활동

2019-05-16기사 편집 2019-05-16 11:57:33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청주 신흥고 학생들이 간 이식 친구를 돕기위해 자발적으로 모금활동을 펼쳐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사진=청주 신흥고 제공

[청주]청주신흥고등학교 학생들이 간 이식 수술을 받은 친구를 돕기 위해 모금활동을 펼쳐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16일 청주 신흥고에 따르면 지난 4월 갑작스런 급성 간경화로 간 이식 수술을 받게 돼 학교를 잠시 떠난 친구(2학년)를 위해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활동 행사를 개최했다.

청주 신흥고 학생자치회가 기획한 이 모금행사는 지난 15일-17일 등·하교시간, 점심시간, 쉬는 시간 등을 이용해 진행하고 있다.

특히 신흥고 학생자치회의 자발적인 모금 활동에 학생은 물론 학부모, 교직원이 다함께 동참하고 있다.

강재구 학생회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학교 공동체 구성원 모두가 함께 마음을 나눌 수 있었다"며 "수술을 받는 학우가 무사히 회복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학교에서 다시 만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모금된 성금은 수술을 받은 학우에게 이달 중 전달할 예정이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