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제천에서 폭발 사고로 1명 사망

2019-05-13기사 편집 2019-05-13 17:14:06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폭발사고 난 제천 화학제품 공장 앞 소방관들 [연합뉴스]

[제천]제천시 왕암동의 한 휴대전화 부품 제조업체에서 13일 오후 2시 29분께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이모(38)씨가 숨지고 56세, 49세, 46세 남성 근로자 3명이 전신 화상을 입었다.

이날 폭발은 업체가 공장 내에서 반응기 시험가동 중 기초유기화합물이 폭발하며 발생한 것으로 조립식 패널 건물 외벽이 날아갈 정도로 위력적이었다.

전신에 화상을 입은 부상자들은 제천 서울병원과 명지병원 등으로 이송됐다.

소방당국은 인력 48명, 장비 22대를 투입해 폭발과 함께 발생한 화재를 10여 분만에 진화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제품 생산 공정 중 나트륨이 폭발한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