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논산시, 노인일자리 확대 추진

2019-05-09 기사
편집 2019-05-09 11:20:04
 이영민 기자
 lym1616@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논산시 제공

[논산]논산시는 올해 42억 4000만 원의 예산을 편성해 공익활동형 사업, 사회서비스형 사업, 시장형 등 총 25가지의 사업에 약 1400명의 어르신을 위한 일자리를 마련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 8일에는 논산시청 상황실에서 어르신 일자리 확대사업 일환으로 논산시(시장 황명선)-(주)휴먼테크(대표이사 김영상)-논산시시니어클럽(관장 이현태) 세 기관이 어르신 일자리 지원을 위한 MOU를 체결햇다.

김영상 ㈜휴먼테크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단순 공정에서 벗어나 포장에서 발송으로 이어지는 시스템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며 "지속적으로 시와 협력하며 어르신 일자리 확대와 소득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말했다.

시 관계자는 "어르신들이 지역사회에서 건강하고 생산적인 사회활동을 하며 행복한 노후를 영위할 수 있도록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2015년부터 시니어클럽을 운영하며 다양한 노인맞춤형 사회활동 개발과 노인친화적인 환경 조성 등 어르신들의 행복한 노후를 위한 정책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 2회 추경에는 8000여만 원의 예산을 반영해 추가적으로 일자리를 늘려나갈 계획이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ym1616@daejonilbo.com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