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3대하천마라톤] '광화문 마라톤 모임 충청팀' 마라토너들의 안전 책임져

2019-04-21기사 편집 2019-04-21 15:49:41

대전일보 > 스포츠 > 마라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제 16회 3대하천마라톤 대회에 참여한 '광화문 마라톤 모임 충청팀'. 사진=강은선 기자

○…이번 마라톤대회엔 마라토너들의 안전을 책임지는 페이스메이커 팀원들도 눈에 띄었다.

이날 대회에 참가한 '광화문 마라톤 모임 충청팀'엔 '페이스메이커', '레이스 패트롤' 2부분으로 나눠 마라톤 주자들의 안전을 책임졌다. 페이스메이커들은 참가자들이 속도를 조절해서 뛸 수 있도록 하고, 레이스 패트롤은 응급환자를 구호하는 역할을 한다. 마라토너들은 페이스메이커들의 안전한 보호 아래 목표를 향해 안심하고 기록전에 뛰어들었다.

또 지난 16년 간 대회가 가족 나들이로 자리매김한 만큼 이날 가족은 물론, 반려견과 함께 자리한 시민들도 많았다. 대덕특구 연구원인 A씨는 "올해로 4년 째 대회에 참가하고 있는데 참가 의의도 크지만 가족과 함께 주말 나들이로 찾곤 한다"며 "가족과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 가고 있다"고 말했다. 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