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경찰, 대마 흡입한 친목모임 7명 검거

2019-04-18기사 편집 2019-04-18 18:16:06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구매한 대마초를 함께 피운 7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대전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대마를 흡입한 A(31)씨 등 7명을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충남 천안지역 친목모임에서 함께 활동하며 알게 된 선후배 사이로 지난 1월 서울 일대에서 외국인으로부터 구매한 대마초를 지난달까지 작업실 등에서 종이에 말아 수차례 흡입한 혐의로 검거됐다.

대전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대마를 판매한 자들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라며 "앞으로 인터넷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마약류 사범에 대한 강력한 단속을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