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교육청, 유아보호용 차량 카시트 예산 반영

2019-04-18기사 편집 2019-04-18 16:57:53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시교육청은 10곳의 거점 유치원을 지정하고 예산 4200만 원을 반영, 유아보호용 카시트를 제공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는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으로 유아보호용 장구 장착이 의무화 된데 따른 조치다. 또 개정된 도로교통법에서도 어린이통학버스 이외에 일반 차량인 전세버스 등을 이용 시에는 유아보호용 카시트가 장착돼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유아보호 장구 미확보에 따른 현장체험학습 혼란 최소화를 위해 유관기관 및 부서와 연계 및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