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전기이륜차 민간보급 추진

2019-04-09기사 편집 2019-04-09 11:02:10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시는 전기이륜차 민간보급 사업을 추진한다.

전기이륜차는 전기자동차와 달리 별도 충전기를 설치할 필요가 없고 일반 콘센트로 충전 시에도 4시간 정도면 완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올해 전기이륜차 민간 보급대수는 100대로 지원 금액은 1대당 200만 원부터 최대 350만 원까지 차종별로 차등 지원되며, 기존 사용하고 있는 이륜차 폐차 시 20만 원이 추가 지원된다.

지원대상은 지난 2월 14일 기준 세종시에 주소를 둔 만 16세 이상 시민 및 기업·법인·기관 등으로 전기이륜차 제조·판매사를 통해 신청 접수하며, 1인당 최대 10대까지 지원된다.

지원 차종은 쎄미시스코 R3G, 한중모터스 Z3, 그린모빌리티 발렌시아, 시엔케이 DUO, 대림자동차 EG300 등 정부가 지정한 18종으로, 전기차 구매 보조금 지원시스템(http://ev.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전기, 수소차 등 친환경자동차 보급을 확대하고 있다"면서 "먼지 없고 소음 없는 전기이륜차 지원 사업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수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