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봉주와 함께 달려요" 제4회 새로남행복마라톤대회 다음 달 27일 개최

2019-03-27기사 편집 2019-03-27 18:02:11

대전일보 > 스포츠 > 마라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제3회 새로남행복마라톤대회에 참가한 시민들이 달리고 있다. 사진=새로남교회 제공

세계적 마라토너 이봉주·김이용과 함께하는 대전 새로남행복마라톤대회가 열린다.

새로남교회는 다음 달 27일 오전 8시 '2019 대전새로남행복마라톤대회'를 엑스포시민광장 일원에서 연다고 27일 밝혔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대회는 대전방문의해와 연계해 전국적인 행사로 발돋움한다. 매년 전국 각지에서 5000여 명의 마라토너가 참가하는 대회엔 1996년 애틀란타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이봉주 선수와 2008년 베이징올림픽 국가대표 김이용 선수, '마라톤의 국가'인 케냐 선수들이 페이스메이커로 참가해 의미를 더한다.

대회는 새로남교회 교인을 위한 3㎞(걷기)와 5㎞, 10㎞, 하프·풀코스와 함께 마니아(10㎞·하프·풀)로 진행되며 엑스포다리-컨벤션센터 네거리-평송수련원삼거리-둔산대공원삼거리 등을 거쳐 다시 엑스포 다리로 돌아오는 코스다. 풀코스를 완주하면 크리스털패가 지급된다. 완주자에겐 완주 메달과 기록증이 주어진다.

풍성한 상과 푸짐한 경품 추첨 행사로 마련됐다.

올해는 최다단체 참가상과 최고령상, 이색복장상, 생일상 등으로 한층 볼거리와 재미를 높였다.

경품으로는 자동차(경차)와 냉장고, 세탁기 등 고급 가전제품이 준비돼있으며 참가 코스별로 티셔츠, 바람막이옷, 스포츠배낭 등도 제공된다. 참가 신청은 다음 달 12일까지며 전국마라톤협회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오정호 새로남교회 담임목사는 "시민들의 건강을 도모하고 지역 사회의 발전을 위해 마라톤대회를 열게 됐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