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과학고, '2019 러시아 청소년 과학기술대회(RYSEF)' 최우수상 수상

2019-03-26기사 편집 2019-03-26 10:38:15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왼쪽부터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지아, 류광호 학생

[공주] 충남과학고(교장 김준태)가 모스크바에서 진행된 2019 RYSEF(러시아 청소년 과학기술대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RYSEF는 러시아에서 개최되는 가장 규모가 큰 과학 기술 발표대회다.

김지아·류광호 학생팀(지도교사 유선아)은 '티타늄 인공관절의 박테리아 감염방지와 향상된 골유착성을 위한 코팅물질 개발을 연구 주제로 발표해 의료공학 재료 디자인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들은 앞서 한국과학기술지원단이 주최하고 ㈜인텔코리아가 후원하는 한국과학기술대회(KSEF)에서 은상을 수상해 RYESF에 출전하는 자격을 얻었다.

김지아·류광호 학생은 "충남과학고에 입학해 1년 동안 세포코팅 기술을 연구하면서 국제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면서 "앞으로 인류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가치있는 과학자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