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금산소방서, 가스누설경보기 설치

2019-03-24기사 편집 2019-03-24 11:13:37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금산]금산소방서는 부주의로 인한 주방화재 예방에 탁월한 '타이머 콕'과 '가스누설경보기' 설치 홍보에 나섰다.

소방서에 따르면 지난해 총 119건의 화재 중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59건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다.

'타이머 콕'은 주방의 가스레인지 등 연소기의 과열을 방지하기 위해 사용자기 설정한 일정 시간이 도래하면 자동으로 가스를 차단하는 안전장치다. 또 '가스누설경보기'는 가스 누설을 감지하면 경보음을 울려, 가스를 차단하거나 대피할 수 있도록 알려주는 장치다.

소방서 관계자는 "주방화재 예방을 위해 음식물 조리 중 자리를 비우지 않는 등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길효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