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공주대, 외국인 유학생 농촌문화체험 나서다.

2019-03-24기사 편집 2019-03-24 11:13:35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공주대 외국인 유학생 농촌문화체험 나서다.

[공주] 공주대학교(총장직무대행 박달원)는 지난 22일 논산 포전 농어촌체험휴양마을에서 외국인 유학생 96명이 농촌문화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어촌공사, 공주대학교가 주관으로 공주대에 수학하고 있는 외국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문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한국문화 이해와 학교에 대한 소속감을 부여하고자 마련된 외국인 유학생 문화 체험 프로그램이다.

공주대에 수학하고 있는 정부초청장학생과 교환학생 및 자비유학생, 국제교육원 연수생들은 한국의 색다른 농촌 문화 생활과 딸기 농사 체험 등을 직접 경험함으로써 한국의 문화를 이해하는데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주대 관계자는 "한국 문화 체험과 더불어 유학생들 간 친목을 다지고 유학 생활의 즐거운 추억이 되길 기대 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해 한국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밝혔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