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보건소, 반옥자 주무관 '암 예방의 날'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2019-03-21기사 편집 2019-03-21 11:02:19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반옥자

[음성]음성군 보건소 보건정책과 반옥자 주무관이 21일 충북지역암센터에서 개최된 제12회 암 예방의 날 기념행사에서 국가 암 관리사업 유공자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

반 주무관은 국가 암 관리사업 추진을 위해 기관 사회단체와의 유기적인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이동순회검진, 암 예방보건교육 등 각종 행사장을 찾아다니며 암 예방 홍보 활동을 펼쳐왔다.

특히, 기업체, 마을회관, 노인복지관, 농업기술 영농교육장 등을 방문해 교육 및 홍보 활동을 했으며, 지역행사 시 건강 홍보관을 운영하고 지역암센터와 연계한 전문강사를 초빙해 암 예방 특강,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적극적으로 업무를 추진했다.

이를 통해 암 수검률 향상은 물론 암 환자 의료비 지원 및 관리로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켜 군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또한, 이러한 열성적인 업무추진으로 2018년도 충북지역암센터 평가에서 음성군 보건소가 3년 연속 최우수기관이라는 커다란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

반옥자 주무관은 "농촌지역 특성상 일손부족으로 교육 기회가 적고 검진기관이 부족한 열악한 지역 실정이지만 암 수검률을 높이고 암을 조기 발견해 음성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