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 추진상황 점검 보고회 개최

2019-03-20기사 편집 2019-03-20 10:56:00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음성]음성군은 20일 충북혁신도시 내 한국고용정보원 대회의실에서 정문호 소방청장이 방문한 가운데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 추진상황 점검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에는 정문호 소방청장, 이장섭 충북도 정무부지사, 조병옥 군수, 추진위원 등 30여 명이 참석해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 추진경과 보고와 예비타당성조사 대응 연구용역 보고 협조사항 등을 논의한 후 건립 예정 부지를 시찰했다.

이 자리에서 조병옥 군수는 "음성군에서는 소방복합치유센터 조기 건립과 국회에 계류 중인 법률(5건)이 통과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아울러 소방복합치유센터 연계사업을 지속해서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음성군은 한국개발연구원(KDI)의 예비타당성조사가 상반기에 통과될 수 있도록 협조해 소방복합치유센터가 조기에 준공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한편 소방복합치유센터는 재난 현장에서 육체적·정신적 위험에 노출된 소방관들을 전문적으로 치료함은 물론 지역주민들이 이용 가능한 종합병원으로 19개 내외 진료과목과 300병상 규모로 2022년 건립하고 2023년부터 병원 운영을 시작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