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에서 상가주인이 불 질러 3명 화상

2019-03-14기사 편집 2019-03-14 20:02:38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14일 오후 5시 50분쯤 대전 서구 관저동의 한 상가에서 불이나 3명이 화상을 입었다. / 사진=대전소방본부 제공

대전 서구의 한 상가에서 상가주인이 불을 질러 3명이 화상을 입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14일 오후 5시 50분쯤 대전시 서구 관저동 한 상가 1층에서 상가주인 A씨가 상가 내부에 인화성 물질을 뿌리고 불을 질렀다.

이 사고로 A씨와 부인 B씨, 종업원 C씨가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당국은 또 다른 종업원 D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고, 현장에 도착했을 때 이미 불은 진화된 상태였다.

A씨와 B씨는 화상을 크게 입어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씨가 회복되는 데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