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가던 충남대생 태운 버스, 중부고속도로서 추돌사고 6명 경상

2019-03-14기사 편집 2019-03-14 18:09:25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충북 진천소방서 제공] [연합뉴스]

충남대 신입생을 태운 관광버스 2대가 고속도로에서 추돌해 대학생 6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치료를 받았다.

14일 오후 1시 56분쯤 충남대 농업생명과학대학 신입생 70여 명이 탄 관광버스 2대가 충북 진천군 초평면 중부고속도로 상행선 진천터널 부근에서 추돌사고를 일으켜 학생 60명이 진천성모병원으로 옮겨져 진료를 받았다. 얼굴 타박 등 경상을 입은 학생 6명을 제외한 나머지 400여 명은 이날 오후 충남대로 복귀했다.

충남대 농업생명과학대학 신입생 400여 명은 이날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행사를 위해 버스 10대를 나눠 타고 강원도 원주시 소재 모 리조트로 향하던 중이었다.

충남대 관계자는 "큰 사고로 이어지지 않아 정말 다행이다"며 "신입생 400여 명은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충남대로 복귀했다"고 말했다.주재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재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