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충남도당, 14일 도청서 한국당 나경원 망원 관련 브리핑

2019-03-14기사 편집 2019-03-14 15:25:2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 여성위원회가 14일 충남도청 브리핑룸에서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국회 망언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사죄를 촉구하고 있다. 사진=김정원 기자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 여성위원회는 14일 충남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유한국당과 나경원 원내대표는 평화와 통일을 염원하는 대한민국 국민 앞에 지금 당장 머리 숙여 사죄하고 제 1야당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길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문재인 대통령을 향한 망언은 국가원수에 대한 모독을 넘어 국민과 세계평화를 사랑하는 전 세계 인류에 대한 모독행위"라며 "남북평화와 번영의 새로운 시대로 넘어가려는 지금 아직까지도 색깔론, 좌파 타령으로 시대착오적인 극우로 치닫는 나경원 대표와 자유한국당의 행태는 그 누구에게도 정당성을 부여받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산적해 있는 민생과 현안법안 처리에 모든 정당이 힘을 모아 집중해도 모자랄 이 시점에 망언으로 민의의 전당인 국회를 정쟁의 장으로 만들며 정국을 어지럽혔다"며 "자극적인 단어로 민심을 들쑤시고 여론을 호도하려는 정치공세에만 몰두하기 전에 겸허한 자세로 스스로를 먼저 돌아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정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