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증평군 장동리 일원에 창의파크 조성…내년 준공 목표

2019-02-27기사 편집 2019-02-27 11:02:40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창의파크 조감도. 사진=증평군 제공

[증평]증평군은 2020년까지 59억 원을 들여 증평읍 장동리 일원에 부지면적 4703㎡에 창의파크를 조성한다고 27일 밝혔다.

사업부지는 과거 청주엽연초생산협동조합 사무실 등으로 사용되던 곳으로, 창의동과 작(作)동, 놀이동 총 3개동이 들어선다.

군은 이곳을 중심으로 다양한 창의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할 예정이다.

군이 구상 중인 프로그램은 창의파크 디자인 교실 운영, 창의놀이 큐레이터 양성 등 기획단 운영, 창의인력풀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창의발산 마을만들기, 창의키움 공작소 및 오감만족 놀이터 운영 등이다.

군은 이 같은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주민을 마을크리에이터로 양성하고 주민참여를 위한 축제를 개최하는 등 배후지역까지 창의 프로그램을 퍼나른다는 방침이다.

여기에 김득신 문학관, 청소년문화의 집, 글로벌 꿈나무 창의 공작소 등 증평군이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사업과 연계하는 방안도 고민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지역 주민이 주축이 돼 각종 콘텐츠를 창출하게 돼 지역 수준이 더욱 향상 될 것"이라며 "준비단계부터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는 등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