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증평군 좌구산줄타기, 겨울잠 끝내고 3월 1일 개장

2019-02-26기사 편집 2019-02-26 11:18:45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증평군 좌구산줄타기(하강레포츠시설)가 겨울잠을 끝내고 오는 3월 1일 재개장한다. 사진은 지난해 좌구산줄타기 시설을 이용하고 있는 모습. 사진=증평군 제공


[증평]증평군은 좌구산휴양랜드의 인기 체험시설인 좌구산줄타기(하강레포츠시설)가 겨울잠을 끝내고 오는 3월 1일 재개장한다고 26일 밝혔다.

군은 동절기 동안 줄타기 탑승장비와 와이어 등의 점검을 마쳤다.

좌구산 줄타기는 총연장 1.2km(5코스)로, 하강 중 짜릿함은 물론 좌구산 휴양랜드의 아름다운 경치까지 눈에 담을 수 있어 지난 해 3800여 명이 시설을 이용했다.

이에 군은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이용 기회를 주기 위해 하루 운행횟수를 지난 해 보다 1회 늘렸다.

운행시간은 오전 9시, 10시, 11시, 오후 1시, 2시, 3시, 4시 등 총 7회이며, 매주 월요일은 휴무다.

이용요금은 3만 5000원으로, 휴양랜드 숙박객 및 군민, 단체(20인 이상) 등은 10-30%까지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용신청은 좌구산휴양랜드 홈페이지를 이용하면 된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