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언론진흥재단, 하노이에 한국프레스센터 설치 운영

2019-02-19기사 편집 2019-02-19 18:20:19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한국언론진흥재단은 베트남 하노이에서 27일부터 28일까지 열리는 제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에 맞춰 하노이 현지 국제미디어센터(IMC) 내에 한국프레스센터(KPC)를 별도로 설치·운영한다. 북미정상회담의 현지 취재 지원을 위해 마련하는 KPC는 정상회담 하루 전인 26일 부터 3월 1일까지 4일간 운영된다.

재단은 이 기간 '2019 북미 정상회담의 의미와 전망', '북미 정상회담 평가와 과제' 등을 주제로 한 전문가 토론회를 매일 개최할 예정이다. 토론회는 인터넷으로 국내외에 생중계한다.

재단은 또 한국기자들이 많이 묵고 있는 그랜드플라자호텔과 KPC간 정기 셔틀버스도 운영한다. 재단은 19일 오후 KPC 사전 등록 웹사이트(http://registrations.kr/kpc/)를 오픈했다. 국내 언론인과 주한 외신기자를 대상으로 하는 사전 등록은 온라인을 통해서만 가능하고 22일 오후 6시 접수를 마감한다. KPC 사용은 무료이다. KPC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하노이 국제미디어센터(IMC) 미디어등록도 마쳐야한다. KPC가 IMC 내에 입주하기 때문이다. IMC 등록 신청은 베트남 정부가 마련한 웹사이트(https://dprk-usasummit2019.mofa.gov.vn/EN/media)에서 받는다.

원세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세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