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동호 교육감, 새학기 앞두고 유·초·중학교 안전점검

2019-02-19기사 편집 2019-02-19 14:37:13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대전교육청 제공

설동호 대전교육감은 19일 새학기를 앞두고 유·초·중학교 안전점검을 실시했다.<사진>

이날 설 교육감은 겨울방학 동안 강당 및 식당증축 공사를 진행 중인 둔산초와 탄방중 현장을 방문해 공사 진행 상황 및 공사장 안전시설을 점검하고 공사 관계자들에게 안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또 장미유치원을 방문해 어린이통학버스 하차확인장치 및 위치알림서비스를 직접 점검했다. 하차확인장치는 유·초·특수학교에서 운영 중인 모든 통학버스에 장착되는 장치로 일부 미설치된 차량은 이달까지 설치를 완료할 예정이다. 지난해 11개 유치원 통학버스 19대에 시범설치한 위치알림서비스는 올해 더욱 확대한다.

설 교육감은 "방학이 끝나고 신학기 개학 이후에도 학생안전에 최우선해 각종 공사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며 "모든 교직원들은 신학기를 맞아 안전하고 건강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