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산림청, 아시아산림협력기구와 산림녹화 양해각서 체결

2019-02-19기사 편집 2019-02-19 13:52:05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김재현(왼쪽 네번째) 산림청장과 첸초 노르부(Chencho Norbu·왼쪽 세번째) 아시아산림협력기구(AFoCO) 사무총장이 19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아시아 지역 내 산림녹화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사진=산림청 제공

산림청은 19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아시아산림협력기구(AFoCO·Asian Forest Cooperation Organization)와 '아시아지역 산림녹화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협약은 김재현 산림청장과 첸초 노르부(Chencho Norbu) AFoCO 사무총장이 참석했으며, 협력을 통해 산림녹화와 기후변화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맞춤형 산림복원, 지역사회기반 소기업 개발 등 AFoCO가 2023년까지 수립한 전략계획을 이행하고, 국내 기관과 국제협력, 타 국제기구와 협력관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나아가 한반도 평화 증진을 위한 산림협력 활동도 전개한다.

산림청은 협약 체결로 인해 상호 전문가 지원과 사업 경험 공유를 통해 가시적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했다.

고기연 산림청 국제산림협력관은 "우리나라가 주도해 설립한 AFoCO가 국제기구로 위상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며 "아시아 국가와 교류를 강화하고, 신규사업을 발굴하는 등 협력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AFoCO는 지난해 4월 아시아 산림협력을 위해 기구설립 협정을 발표한 국제기구다.정재훈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재훈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