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목요언론인클럽, 18일 이완구 전 총리 초청 간담회

2019-02-14기사 편집 2019-02-14 17:08:05

대전일보 > 문화 > 미디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청권 중견 언론인 모임인 목요언론인클럽이 이완구 전 총리 초청 간담회를 연다.

목요언론인클럽은 오는 18일 오전 10시 30분 배재대학교 국제교류관 세미나실에서 '충청 정치의 미래와 대망론'을 주제로 '이완구 전 총리 초청 간담회'를 연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목요언론인클럽 회원인 김중규 목요언론인상 심사위원장과 임도혁 전 조선일보 기자, 한성일 중도일보 국장, 심규상 오마이뉴스 기자 등이 패널로 참석한다. 패널들은 최근 본격적인 정치행보를 재개한 이완구 전 총리를 상대로 극한 여야 대립이 계속되고 있는 현 정국에 대한 진단과 북핵문제 등 각종 정치적 현안을 물론 충청 대망론 등을 놓고 열띤 토론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목요언론인클럽은 내년 총선을 앞두고 이번 간담회를 시작으로 여야 중견 정치인과 지도부를 초청해 유권자의 선택을 돕기 위한 간담회와 토론회를 열 계획이다. 원세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세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