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최초 '국가자격검정 상설시험장' 생겼다

2019-02-12기사 편집 2019-02-12 18:30:12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12일 세종상공회의소 5층 '국가자격검정 상설시험장' 개소식… 테이프컷팅식

세종시에 컴퓨터활용능력, 워드프로세서 등 국가자격 취득을 위한 상설시험장이 개설됐다.

세종상공회의소는 12일 오전 10시 세종시 소담동 세종상공회의소 건물 5층에서 국가자격검정 상설시험장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두식 세종상공회의소 회장, 세종상의 회장단, 차성호 세종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 박형민 세종시 경제산업국장, 대한상의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테이프컷팅식을 갖고 상설시험장 개소를 기념했다.

이 회장은 " 세종시 최초로 국가자격증 취득을 위한 상설시험장이 생겨 대전과 청주로 가야 하던 시민들의 불편함을 덜 수 있게 됐다"며 "상공회의소 자격증 취득은 취업은 물론 공무원 임용과 승진에 큰 도움이 되는 만큼 매주 시험을 개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세종상공회의소 국가자격검정 상설시험장은 시비 6000만 원을 포함한 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30석 규모의 IBT(Internet Based Test) 시스템을 갖췄으며, 워드프로세서(단일등급), 컴퓨터활용능력(1,2급), 상공회의소 한자(1~9급), 전산회계운용사(2,3급) 등 자격시험이 주2-3회 개설된다.

세종상의가 시행하는 자격시험은 대한상공회의소 자격평가사업단 홈페이지(license.korcham.net) 또는 전용앱 '코참패스(Korcham Pass)'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조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수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