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원대 동문 김기성 화백, '김기성갤러리' 개관

2019-02-11기사 편집 2019-02-11 16:54:59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목원대학교 동문 김기성 화백은 지난 9일 충남 부여군 규암면 '김기성갤러리'에서 개관기념 특별초대전을 열었다. 사진=목원대 제공

목원대학교 동문 김기성 화백이 지난 9일 충남 부여군 규암면에 '김기성갤러리'를 열었다.

김기성갤러리 관장인 김 화백은 암 투병 중 제자와 동료들의 도움으로 운영하던 화실을 갤러리로 탈바꿈해 개관했다. 이는 지역작가들과 같이 전시공간을 만들어 예술적 교감과 소통을 이루고자 하는 김 화백의 염원을 바탕으로 진행됐다. 개관과 동시에 오는 28일까지 개관기념 특별초대전을 개최해 김기성, 강민구 등 작가 40명의 회화, 공예, 조각 등 작품 40여 점을 전시했다.

김기성 화백은 "부여는 옛 백제시대의 수도로 문화적 풍요로움을 맘껏 누렸던 역사가 있지만 지금은 갤러리 하나 없이 지역민들이 문화예술을 경험할 기회조차 적어 매우 안타까웠다"며 "고향의 정취가 담긴 이 갤러리가 지역민과 관광객에게는 예술쉼터가, 지역작가들에게는 교류의 장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주재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김기성作, 시골사랑, 50×37cm, 수묵담채

첨부사진3하미숙作, 천년 향기, 변형20호, 먹, 채색

첨부사진4이헌용作, 파랑새의 戀歌(연가), 50×40cm, 한지+먹과채색

주재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