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기부천사' 한화이글스 안영명, 지역아동센터에 1000만 원 기부

2019-01-28기사 편집 2019-01-28 16:55:14      강은선 기자 groov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한화이글스 투수 안영명 선수(맨 뒷줄 오른쪽 세번째)가 대전시 중구에 위치한 아동복지시설인 늘사랑 아동센터를 방문해 단체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안영명(35) 한화이글스 투수가 지역 아동복지시설에 성금을 전달하고 야구 레슨 재능 기부에 나섰다.

안영명은 최근 홍창화 한화이글스 응원단장과 함께 중구 아동복지시설 늘사랑아동센터를 방문해 1000만 원의 성금을 전달하고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야구 레슨을 진행했다.

안영명은 "기부와 봉사활동으로 지역 팬들의 사랑에 조금이라도 보답하고 싶다"면서 "무엇보다 아이 둘을 가진 아버지로서 어린이들과 함께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어서 기쁘다. 팬들의 사랑으로 살아가는 프로야구 선수인만큼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꾸준히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영명은 해마다 비시즌 동안 지역의 유소년 야구부를 방문해 선수들을 대상으로 야구 레슨 등 재능 기부를 하는 등 지역팬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roove@daejonilbo.com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