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MBC 지역독립선언, 이달의 좋은프로그램 선정

2019-01-23기사 편집 2019-01-23 10:37:05

대전일보 > 문화 > 미디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대전MBC(대표 신원식)와 대구, 광주, 부산, 춘천 MBC가 제작한 '지역독립선언'이 23일 발표된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에 선정됐다.

4편의 토론회와 1편의 다큐멘터리로 구성된 이 프로그램은 문재인 대통령의 개헌안 발의로 한국 사회에 화두가 되었던 지방자치와 분권을 다뤄 눈길을 끌었다.

촛불혁명을 통해 헌법의 정당성은 국민들의 힘으로 지켰지만, 정작 국민들은 지역 분권과 지방자치에서는 소외되고 있으며 그 결과는 고스란히 지역이 떠안고 있다.

서울 중심의 집중화 현상은 사라지지 않고, 지역은 그 힘을 잃어가는 지역 소멸의 시대에 해법을 전문가와 주민이 함께 고민한 '지역독립선언'은 16개 지역MBC가 공동기획하고, 각 지역별로 지방의 문제를 다뤄, 지방자치와 분권에 대한 새로운 프로그램 영역을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다큐멘터리 위주의 특집 프로그램에서 벗어나, 토론을 통해 지역의 문제를 직접 언급한 부분도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원세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세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