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삼성면 양덕1리 오순희, 삼성면장학회에 장학금 2000만 원 쾌척

2019-01-13기사 편집 2019-01-13 14:14:36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음성군 삼성면 양덕1리 오순희(89·가운데)씨는 지난 11일 삼성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삼성면장학회에 장학금 2000만 원을 기탁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 삼성면 양덕1리 오순희(89)씨는 지난 11일 삼성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삼성면장학회에 장학금 2000만 원을 기탁했다.

오순희 씨는 "작고하신 부친 (고 오재영)이 평소 장학사업에 관심을 가지고 꾸준히 장학금을 기탁한 것에 영향을 받아 이러한 부친의 뜻을 기리고자 장학금을 기탁하게 됐다"고 기탁 동기를 말했다.

오 씨는 작년에도 1000만 원의 장학금을 기탁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이러한 기탁 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학헌 삼성면장학회 이사장은 "지역 인재양성을 위해 선뜻 큰돈을 장학회에 기탁해 주신 데 대해 감사하다"며 "이러한 훌륭한 뜻이 인재양성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장학회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면장학회는 지난 2011년 9월 설립돼 2013년부터 삼성면 지역의 꿈나무들에게 장학금을 수여해 오고 있으며, 삼성면 인재양성의 중심축으로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