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이재광 교수·김화정 물리치료사, 대전시장상 수상

2019-01-03기사 편집 2019-01-03 13:58:31

대전일보 > 사회 > 건강/의료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이재광 건양대병원 응급의학과 교수(왼쪽), 김화정 건양대병원 물리치료사.

건양대병원은 이재광 응급의학과 교수와 김화정 물리치료사가 대전시장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이 교수는 건양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에 근무하면서 응급환자 보건 향상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 김 물리치료사는 재활의학팀에 근무하며 투철한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환자를 위해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교수는 "앞으로도 중부권역 시민들에게 신속하고 정확한 응급의료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