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
>

조폐공사 화폐박물관, '여행, 그때 그 순간을 집다'전 개최

2018-12-18 기사
편집 2018-12-18 15:20:24
 김대욱 기자
 kimdw3342@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금융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한국조폐공사는 18일부터 내년 1월 6일까지 대전 유성구 화폐박물관 특별전시실에서 지역 예술작가 신나영의 작품전 '여행, 그때 그 순간을 집다'를 개최한다. 신나영 작가가 자신의 작품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 = 한국조폐공사 제공

한국조폐공사는 18일부터 내년 1월 6일까지 대전 유성구 화폐박물관 특별전시실에서 지역 예술작가 신나영의 작품전 '여행, 그때 그 순간을 집다'를 개최한다.

여행에서 만난 찰나의 순간들을 한 장면의 회화나 이야기가 있는 만화로 담은 예술전으로 재생지에 오일파스텔 등으로 채색을 표현, 평범하고 반복되는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환경과 그 속에 놓인 나를 만나볼 수 있다.

신나영 작가는 "찰나와 같은 순간의 강렬한 기억을 내 안에서 집어내어 그 순간이 오래토록 남았던 이유를 찾아냈다"며 "다른 이들에게도 또다른 순간이 되어보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대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imdw3342@daejonilbo.com  김대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