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농업인대학 제15기 졸업생 135명 배출

2018-12-06기사 편집 2018-12-06 13:29:54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옥천]옥천농업기술센터가 농업전문소양을 갖춘 농업인대학 졸업생을 제15기를 배출했다.

6일 열린 '제15기 옥천농업인대학 졸업식에는 군 농업인대학장 김재종 군수를 비롯해 졸업생, 가족, 내빈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군 농기센터는 해마다 농업선도분야를 선정해 고품질재배기술과 선진농장 현지연찬, 실습과 경영, 마케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교육을 실시하며 전문농업인 육성에 주력하고 있다.

2004년부터 2017년까지 총 43개 과정 1839명의 졸업생을 배출한데 이어 올해는 복숭아 63명, 포도 32명, 산업곤충 40명으로 총 3개 과정에서 135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올해 졸업식은 우수졸업생 표창으로 포도과정 임근재 씨(71·옥천 금구리)가 농촌진흥청장상을, 복숭아과정 강대우 씨(55·이원면 개심리) 등 5명이 군수 표창을 받았다.

군 농기센터는 지역특화작목을 선도적으로 이끌어 갈 최고경영자양성을 위해 이론과 실습을 접목한 체계적인 교육으로 실용기술의 습득기회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군 농업인대학장 김재종 군수는 "옥천농업인대학 졸업생으로서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그동안 열심히 배우고 익힌 지식을 영농현장에 접목해 미래가 기대되는 선진 영농 이 돼 달라"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