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도시철도1호선 월평역 천정 누수…배관 부품 파손이 원인

2018-11-30기사 편집 2018-11-30 17:02:05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30일 오전 9시 23분쯤 대전도시철도 1호선 월평역 대합실 천장에서 배관 부품 파손으로 인해 물이 새는 사고가 발생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한 대전도시철도공사 관계자들은 문제가 생긴 배관의 밸브를 잠그는 등 50여 분 만에 복구 작업을 마쳤다.

도시철도공사 관계자는 "배관을 이어주는 부품이 파손돼 물이 샌 것으로 보고 있다"며 "열차 운행이나 이용에 문제가 생길 정도로 많은 양의 물이 쏟아지지는 않았다"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