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중국 U-21 대표팀, 태국에 1-0 신승…'히딩크 데뷔전 승리'

2018-11-16기사 편집 2018-11-16 11:08:02     

대전일보 > 스포츠 > 축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거스 히딩크 감독 [EPA=연합뉴스]

거스 히딩크(네덜란드) 21세 이하(U-21) 중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데뷔전에서 승리를 따냈다.

중국 U-21 대표팀은 15일 중국 충칭에서 열린 '충칭싼샤은행컵' 국제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 1차전에서 태국 U-21 대표팀을 상대로 전반 9분 터진 류러우판(상하이 선화)의 결승 골을 끝까지 지켜내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지난 9월부터 중국 U-21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히딩크 감독은 데뷔전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히딩크 감독은 대표팀 사령탑 부임 이후 U-21 대표팀 선수들을 이끌고 네덜란드 전지훈련을 통해 조직력을 맞춰왔고, 이날 태국을 상대로 첫 경기를 펼쳐 승리를 따냈다.

중국은 전반 9분 만에 페널티 지역에서 천빈빈(상하이 상강)의 패스를 받은 류러우판의 빠른 득점으로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지만 추가 골은 따내지 못해 1-0 승리에 만족해야 했다.

류러우판은 경기가 끝난 뒤 시나스포츠를 통해 "히딩크 감독이 4-5-1 전술을 바탕으로 양쪽 측면 공격을 공격하라고 지시했다"며 "히딩크 감독은 저에게 더 많이 뛰면서 득점을 노리라고 강조했다"고 말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