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골프야놀자] 완벽한 트랜지션을 하는 방법

2018-11-01기사 편집 2018-11-01 07:06:40

대전일보 > 오피니언 > 사외칼럼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골프에서 트랜지션을 흔히 매직 무브(magic move)라고 부른다. 트랜지션이 좋으면 좋을수록 골프스윙을 볼 때 전체적인 스윙이 더 부드럽고 자연스러워진다. 트랜지션은 몸의 첫 번째 부분이 회전방향을 바꿀 때 시작하고 몸의 마지막 부분이 회전 움직임을 반대로 바꿀 때 끝난다. 골프스윙은 백스윙과 다운스윙 두 가지로 구분이 되는 것이 아니라 트랜지션을 통해 백스윙과 다운스윙이 이어지면서 하나의 유동적인 움직임이 돼야 한다.

야구에서 투수가 투구를 할 때 보면 하체를 먼저 움직이기 시작하면서 손이 가장 마지막으로 오면서 공을 던지는 것을 쉽게 볼 수 있다. 골프에서도 트랜지션을 잘하는 사람들은 하체부터 트랜지션을 시작해서 팔이 제일 마지막이 된다. 골프는 제자리에서 볼을 치는 운동이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불편하기 때문에 손, 팔, 그리고 상체 힘을 이용해서 다운스윙을 내리는 게 더 빠르고 편하게 느끼게 된다. 물론 팔과 상체 힘으로 스윙을 내리면 클럽 속도가 빨라지는 건 맞지만 그것은 스윙 탑에서 빨라지는 것이고 임팩트 때에는 스윙 속도가 급격히 줄어들기 때문에 볼을 약하게 치게 되고 임팩트도 안 좋고 일정하게 칠 수 없게 된다.

트랜지션을 완벽하게 하는 방법은 두 가지 방법으로 나뉜다. 첫 번째로 백스윙 탑에서 상체와 팔은 가만히 있는 상태에서 오른쪽 무릎이 왼쪽 무릎을 향해 가면서 골반은 타겟을 향해 움직여야 한다(벨트가 다시 볼을 향하고 있어야 한다·사진1). 이렇게 하체가 갈 때 중요한 것은 상체가 타겟 쪽으로 가면 안되고 뒤에 남아있어야 한다(사진2). 이 동작이 이루어질 때 팔은 자연적으로 조금 내려왔을 것이다. 이는 골프용어로 슬롯이라고 한다. 다음으로 하체가 움직이게 되면 팔을 가만히 있는 상태에서 오른쪽 어깨를 아래로 떨어트린다는 느낌으로 치게 된다면 팔은 자연스럽게 따라오게 될 것이다. 이 동작을 연습하다 보면 백스윙 탑에 다다를 때쯤 트랜지션을 시작하게 되고 비거리도 증가하게 된다. 특히 볼도 훨씬 정확하고 일정하게 칠 수 있을 것이다. 이근춘 한남대학교 골프레저경영학과 교수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사진1. 오른쪽 무릎이 왼쪽 무릎을 향해 가면서 골반도 타겟을 향해 움직인다.

첨부사진3사진2. 골반을 움직일때 상체는 타겟을 향해 옆으로 가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