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2018 충청마라톤] 단체참가팀-한화손보 충청지역본부

2018-10-21 기사
편집 2018-10-21 13:20:39
 이용민 기자
 min5465930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스포츠 > 마라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20일 '한화와 함께하는 충청 마라톤 대회'에 참가한 한화손해보험 충청지역본부 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화손해보험 충청지역본부 제공



"잔칫날 같습니다. 날씨도 화창하고 영업가족, 내근직원이 모두 모여 함께 즐겨보자는 분위기입니다. 오후에는 중요한 경기도 있죠. 마라톤 행사가 끝나면 우리 이글스팀 준플레이오프 응원 간다는 이들도 많습니다. 승패를 떠나 가을 야구잔치를 즐길 수 있게 해줘 고맙습니다."

대전, 세종, 충남·북 등 충청권의 상생발전과 시민의 건강과 화합을 다지기 위해 열리는 '한화와 함께하는 충청 마라톤 대회'가 마라톤 동호인 뿐만 아니라 온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축제로 자리잡아가고 있다.

20일 열린 올해 대회에는 한화손해보험 충청지역본부 298명의 직원들도 참석해 높고 푸른 가을을 만끽했다. 이들은 충청마라톤이 가족 나들이로는 최고의 행사라고 입을 모았다. 다양한 이벤트가 열리고 먹거리도 많아 야유회 온 듯 마음껏 즐길 수 있었다고 전했다. 세종호수공원의 수려한 풍광에 기분 좋은 가을날씨까지 더해져 더할 나위 없다는 반응이다.

직원들은 마라톤 행사 참가자와 시민들을 위해 마련한 풍선 나눠주기 부스를 운영하기도 했다.

한화손해보험 충청지역본부 박정훈 마케팅파트장은 " 5㎞에서부터 10㎞, 20㎞, 풀코스 등 코스가 다양해 마라톤 마니아에서부터 어린 아이까지 참가할 수 있어 마음껏 뛰고 호수공원을 즐기며 직원들간 소통과 화합의 분위기가 연출됐습니다. 내년에도 꼭 함께하고 싶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min54659304@daejonilbo.com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