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산림청 신임 차장에 박종호 현 기획조정관 임명

2018-10-11기사 편집 2018-10-11 16:11:20

대전일보 > 사람들 > 알림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박종호 신임 산림청 차장

정부는 산림청 차장에 박종호(56) 기획조정관을 12일자로 임명했다.

신임 박종호 차장은 기술고시(25회) 합격 후 28여 년 동안 산림자원과장, 주 인도네시아 임무관, 국제협력과장, 산림자원국장, 산림이용국장, 산림복지국장 등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친 산림 전문가다. 산림정책 전반에 기획력과 업무추진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산림자원과장 재직 시 숲가꾸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 남북산림협력 등 굵직한 현안을 다뤘고 산림자원국장 재직 시에는 기후변화에 대응한 탄소흡수원법을 제정해 국가 탄소감축 목표달성에 산림의 기여체계를 갖추도록 노력했다. 산림이용국장 때는 산림복지법 제정, 산림복지진흥원 설립 등을 통해 산림복지의 기틀을 마련했다.

박 차장은 시원시원한 성격과 선후배와의 격의 없는 소통으로 내부 신망이 두터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박종호 신임 차장은 "그동안의 경험을 바탕으로 국토·산촌·도시 3개의 공간이 숲으로 이어지는 '숲속의 대한민국'을 만들고, 일자리 창출은 물론 남북산림협력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