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강경포구 낭만의 가을 정취가 가득 강경젓갈축제 관광객 맞이 완료

2018-09-30기사 편집 2018-09-30 11:40:15      이영민 기자 lym1616@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초가을 낭만이 가득한 강경포구가 젓갈축제와 함께 관광객을 손직 하고 있다. 사진=논산시 제공

[논산] 초가을의 낭만이 가득한 강경포구에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5일간 열리는 제22회 강경젓갈축제가 벌써 관광객을 손짓하고 있다.

'넉넉한 덤! 최고의 강경맛깔젓!'을 부제로 강경금강둔치, 옥녀봉 등에서 5개 분야 67개 다채로운 행사가 준비 완료됐다.

강경 맛갈젓은 200년 전통의 명성과 제일 좋은 원료만 골라 발효된 감칠맛이 나 인기를 독차지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축제는 강경포구와 옥녀봉, 근대역사문화거리 등 천혜의 금강과 강경도심지 일원에서 축제 테마를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아울러 지역민과 관광객이 행사주체가 되는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오감만족 생활자치형 축제로 자리매김하는데 주력했다.

강경의 역사와 전통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만선배맞이놀이와 전국 강경포구 창작마당극 경연대회를 전면 배치하고, 강경골목서커스, 포구 외줄타기, 유랑극장, 추억의 연탄구이, 민속놀이, 교복포토존 등 추억의 체험과 놀이마당을 대폭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강경젓갈의 풍미를 느낄 수 있는 젓갈김치담그기, 양념젓갈만들기, 가마솥햅쌀밥과 젓갈시식 등 젓갈을 이용한 다양한 체험을 비롯해 갈대숲 오솔길, 국화포토존, 포구 탐방, 황포돛배, 강나루 불꽃놀이 등을 통해 강경포구의 아름다움과 가을향을 듬뿍 선사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조선3대시장 홍보관, 축제 기념품 판매, 축제연계 전시관, 젓갈김장열차 등 관광상품 개발을 통한 관광객 유치에도 심혈을 기울였으며, 충남농악경연대회, 전국어린이동요제, 여고동창가요제 등 다양한 전국대회가 함께 열려 뜨거운 열기가 예상된다.

최충식 축제추진위원장은 "조선시대 물류와 경제의 거점이었던 강경포구 일원에서 열리는 강경젓갈축제장에서 200년 전통을 자랑하는 강경젓갈의 넉넉한 풍미와 가을 낭만까지 즐길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지난해 축제장에서 외국인들이 강경젓갈축제를 즐기고 있다. 사진=논산시 제공


lym1616@daejonilbo.com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