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안시성' 이틀째 1위…'명당' 2위

2018-09-21기사 편집 2018-09-21 09:13:23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영화 '안시성' [뉴 제공]

영화 '안시성'이 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안시성'은 전날 13만2천923명을 불러들이며 이틀 연속 1위에 올랐다. 8만9천874명이 관람한 '명당'은 2위를 차지했다.

'안시성'과 '명당'의 격차는 개봉 첫날 1만4천명에 불과했으나, 이틀째는 4만3천명으로 벌어졌다. '안시성'은 오전 8시 현재 실시간 예매율 1위(34.6%)를 달려 이번 주말에도 정상을 지킬 것으로 보인다.

공포영화 '더 넌'과 손예진·현빈 주연의 '협상'은 각각 9만8천720명과 8만1천22명을 불러모으며 3위와 4위를 유지했다.

신작들이 대거 개봉한 지난 19일과 20일 하루 관객 수는 각각 44만명과 40만명 선이다. 지난해 추석 연휴 전 비슷한 시기에 67만명과 40만명이 이 각각 몰린 것에 비교하면 20만명 이상 적다.

극장 관계자는 "기대보다 신작 개봉 효과가 작고, 특히 올해는 대작이 한꺼번에 동시 개봉해 관객을 나눠 갖는 양상이어서 영화별 관객 격차가 크지 않다"면서 "다만, 이번 주말을 기점으로 전체 관객도 크게 늘 것"이라고 예상했다.[연합뉴스]
첨부사진2'명당' [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젝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