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농협 충남지역본부 '2018 충남농협 여성농업인 역량강화 워크숍' 개최

2018-07-12기사 편집 2018-07-12 17:26:21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농협 충남지역본부는 12일 세종교육원에서 이민여성농업인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충남농협 여성농업인 역량강화 워크숍'을 개최했다. 사진=농협 충남지역본부 제공
농협 충남지역본부는 12일 세종교육원에서 충남 관내 이민여성농업인과 여성농업 후견인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대1 맞춤 농업교육 후견인 교육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우성철 세종교육원장의 '행복한 농촌생활'과 문영주 공주대 교수의 SNS를 활용한 농산물 판매기법 특강에 이어 성희롱 예방교육, 소통과 공감을 주제로 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또 시·군별로 이민여성농업인이 직접 재배한 농산물을 선보여 실질적인 현장교육 효과는 물론 농촌에서의 경제적 자립과 후계 여성농업인 양성에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이 사업은 충남농협이 지난 2009년부터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이민여성농업인과 전문 여성농업인을 연계해 후계 여성농업인을 양성하고 농촌에 안정적인 정착을 유도하기 위해 추진해 왔다.

충남농협은 앞으로 결혼이민여성들의 농촌 정착 단계에 따라 한글교육 및 기초 농업기술에 대한 차별화된 교육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다.

조소행 본부장은 "결혼이민여성들은 농촌경제의 구성원으로서 자리잡은 지 오래됐다"며 "이들이 빠른 시일내에 우리 문화와 농촌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배려를 부탁한다"고 말했다.송원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원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