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주시 재난관리평가 최우수기관 선정…인센티브 3억 6500만 원 확보

2018-07-12기사 편집 2018-07-12 16:29:04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청주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2018년도 재난관리평가'에서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과 특별교부세 3억 5000만 원, 포상금 1500만 원 등 총 3억 6500만 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받는다고 12일 밝혔다.

재난관리평가는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에 따라 재난관리 책임기관의 재난관리 역량을 진단·개선하고 재난관리 수준을 높이기 위해 매년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하고 있다.

평가는 재난관리 프로세스, 안전관리체계, 재난대응 조직 구성 등 총 5개 분야 37개 지표로 세부사항 실적을 점검하고, 현장 실사로 진행된다.

이번 2018년 재난관리평가에서 청주시는 △개인역량 부분 △부서역량 부분 △네트워크 역량 부분 △기관역량 부분 등 모든 부분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재난에 신속히 대응 할 수 있도록 재난관리에 만전을 기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지키는 안전한 도시 청주 실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