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현빈 주연 '창궐' 10월 아시아·유럽 동시 개봉

2018-07-04기사 편집 2018-07-04 10:06:47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창궐' 속 현빈(왼쪽)-장동건 [뉴 제공]
현빈·장동건 주연 영화 '창궐'이 올가을 국내외 관객을 만난다.

배급사 뉴는 "오는 10월 아시아와 유럽에서 '창궐' 동시 개봉을 추진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김성훈 감독의 '창궐'은 밤에만 활동하는 야귀의 창궐을 막고 조선을 구하려는 이청(현빈 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뉴측은 "해외 동시 개봉은 내수 시장을 넘어 콘텐츠 확장성을 극대화할 방법"이라며 "게임과 웹툰 등의 소재인 야귀를 적재적소에 살려 신선한 소재, 본적 없는 비주얼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영화 해외판매를 담당하는 콘텐츠판다 관계자는 "지난 5월 칸영화제 마켓에서 야귀라는 새로운 크리처와 조선 시대의 만남에 대해 해외 바이어들의 관심이 높았다"면서 "향후 토론토영화제와 부산국제영화제 등을 거쳐 개봉국가를 확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당초 올여름 선보일 것으로 알려진 '창궐'이 가을 개봉을 확정함에 따라 이번 여름에는 '인랑' '신과함께-인과 연' '공작' '목격자' 등이 경쟁하게 됐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