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대, 6·13 지방선거 단체장 당선자 7명 배출

2018-06-14기사 편집 2018-06-14 17:13:15

대전일보 > 정치 > 2018 6·13 지방선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6·13 지방선거에서 충남대 출신 동문 7명이 대전시장과 대전교육감 등에 당선됐다.

허태정 대전시장 당선자는 철학과(85학번) 출신으로 민선 5기, 6기 유성구청장을 역임했으며 유성구청장 불출마를 선언하고 대전시장에 도전해 당선됐다. 허 당선자는 대통령비서실 행정관, 과학기술부총리 정책보좌관 등을 역임했다.

설동호 대전교육감 당선자는 교육대학원 석사, 대학원 영어영문학과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한밭대 교수, 총장 등을 역임하고 이번 교육감 선거에서 재선에 성공했다.

정용래 유성구청장 당선자는 행정대학원에서 행정학석사 학위를 받았다. 허태정 전 유성구청장 비서실장, 조승래 국회의원 보좌관 등을 역임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 당선자는 법학과(83학번) 출신으로 대전충남녹색연합 사무처장을 지냈으며 제6, 7대 대전시의원을 지냈다. 박정현 동문은 대전지역 첫 여성단체장이라는 타이틀도 얻게 됐다.

맹정호 서산시장 당선자는 국어국문학과(87학번) 출신으로 대통령비서실 정무기획 행정관, 제9, 10대 충남도의원을 역임했다. 맹정호 동문은 학창시절 총학생회장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김돈곤 청양군수 당선자는 행정대학원에서 행정학석사 학위를 받았다. 충남도 농정국장, 자치행정국장 등을 역임했다. 김재종 옥천군수 당선자는 행정대학원에서 행정학석사 학위를 받았으며, 제9대 충청북도의원을 지냈다.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