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달청장, 나주 혁신도시 애너지밸리 입주기업과 간담회

2018-06-14기사 편집 2018-06-14 16:06:50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박춘섭 조달청장은 14일 전남 나주 혁신도시 소재 한전 KPS(주) 사옥에서 에너지 신산업 분야 기업 15개사를 초청해 간담회를 가졌다.

나주 에너지밸리는 한국전력공사가 광주시, 전남도 등 지자체와 협력해 혁신도시와 인근지역에 에너지 신산업 위주의 기업, 연구소 등을 유치하고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조성 중인 '글로벌 스마트에너지 허브'다. 클린 에너지와 인공지능, ICT 전력망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해 ESS(에너지 저장장치), 신재생에너지, 전기차 충전인프라 등 효율적 에너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새로운 형태의 비즈니스 기업들이 입주한다.

이날 간담회 참석 기업들은 ESS(에너지저장장치), 전기자동차 충전기 등의 판로 확대를 위해 중소기업자간 경쟁제품 지정, 다수공급자계약(MAS) 체결 등을 건의하고 지역 공공기관에 에너지 신산업 제품 홍보도 요청했다.

박 청장은 "조달청은 에너지밸리와 에너지 신산업 관련 기업들이 공공 조달시장을 통해 성장·발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 할 계획"이라면서 "우리 기업들도 혁신을 통해 보다 많은 일자리를 만들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