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우수 중기 마케팅 대전 개막, 오는 16일까지 일산 킨텍스

2018-06-14기사 편집 2018-06-14 16:06:50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최수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오른쪽 세번째)이 2018년 우수 중소기업 마케팅 대전에서 전시 참여기관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제공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중소기업 우수 제품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행사가 오는 16일까지 열린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중기 우수제품의 홍보와 판로 확대를 위한 '2018년 우수 중소기업 마케팅 대전'이 오는 1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총 221개 기업(311개 부스)이 참여하며 중소기업 우수제품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중소기업명품관, 생활용품관, 홈인테리어관, 디지털가전관, 패션·잡화관 등 총 8개 전시관으로 구성됐다. 중기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이와 관련 백화점, 할인마트, TV홈쇼핑, 온라인몰 등 22개 민간 대형 유통사는 우수 중기제품 마케팅 주간을 오는 24일까지 운영하고 중기제품 기획판매전과 전용관을 운영해 붐 조성에 힘을 쏟는다.

5대 중기 '히든 스타상품'도 선보인다. 올해 스타상품으로는 총 211개사가 출품한 상품 중 '360도 블랙박스', '무선 스마트 청소기', 'IOT 전력제어 콘센트', '다기능 헤어염색기', '천연주방세제' 등 5개가 선정됐다. 이들 상품은 공영, 롯데, 현대, 홈앤, CJ, GS, NS 등 국내 7대 TV홈쇼핑에 무료판매 방송하는 특전을 얻었다.

'한류상품'을 선호하는 해외 유통바이어를 겨냥하여 생활 소비재를 주력제품으로 전시함으로써, 수출기회도 확대할 예정이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