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길형 충주시장, 선거후유증 최소화…화합 이뤄야

2018-06-14기사 편집 2018-06-14 15:47:55

대전일보 > 정치 > 2018 6·13 지방선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조길형 충주시장이 14일 "이제 선거는 끝났다"며 "선거 후유증을 최소화하고 시민화합을 이뤄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시장은 이날 기자들관 만난 자리에서 "치열했던 선거로 인해 분열됐던 민심을 빠른 시일 내 정상화하여 화합을 이룰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선거과정에서 필연적으로 발생하는 네거티브도 당선을 위한 하나의 선거기법으로 이해한다고 했다.

다만, 선거가 끝난 상황에서는 선거로 인한 흔적을 빨리 지우고 일상으로 돌아가야 하고, 충주발전을 위해 시민들의 힘을 모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충주라이트월드와 관련한 시민 불편사항은 정책적으로 해결하고, 토론을 통해 반영할 것은 하고 공감되는 부분에 대해서는 개선하며 이해를 구할 것은 구하겠다고 의견을 표명했다.

아울러, 무상급식과 교복비 지원 등 충주발전과 시민들이 원하는 사항에 대해서는 상대 후보의 공약이라도 반영할 생각임을 제시했다.

조 시장은 이날 저녁 거리인사를 끝으로 선거를 잊고 시정 현안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