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러시아 도착한 신태용 "스웨덴전 멋있게 승리로 장식하도록"

2018-06-13기사 편집 2018-06-13 08:58:39

대전일보 > 스포츠 > 2018 러시아 월드컵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1차전 대한민국 대 스웨덴 (PG) [연합뉴스]
2018 러시아월드컵 개막을 앞두고 결전지 러시아에 입성한 신태용 대표팀 감독은 "첫 스웨덴전을 멋있게 승리로 장식할 수 있도록 준비 잘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 감독은 12일(현지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풀코보 국제공항에 도착한 직후 국제축구연맹(FIFA)과의 인터뷰에서 결전의 땅에 발을 내디딘 후 첫 각오를 전했다.

신 감독은 "이제 막 도착해서 기분은 담담하다"며 "선수단은 세네갈전 지고 와서 조금 분위기는 가라앉아있다"고 전했다.

오는 18일 스웨덴과의 조별리그 첫 경기에 모든 초점을 맞추고 있는 신 감독은 "첫 경기에 선발 선수들이 어떻게 잘해줄 것인가, 어떤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을 때 상대 선수는 어떻게 할 것인가 등을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 감독은 "스웨덴전까지 시간적 여유가 일주일 정도 있는데 그 기간 안에 충분히 훈련하고 다져서 첫 경기를 멋있게 승리로 장식할 수 있도록 준비 잘하겠다"고 다짐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