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차트 톱10서 빠져…카니예 웨스트 1위

2018-06-11기사 편집 2018-06-11 09:16:21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한국 가수 최초로 빌보드 정상에 오른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인 '빌보드 200'의 톱 10에서 밀려났다.

빌보드 홈페이지가 10일(현지시간) 공개한 최신차트 예고 기사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발표된 차트에서 '빌보드 200' 1위를 차지한 방탄소년단의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가 지난주 6위로 떨어진 데 이어 이번 주에는 톱 10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빌보드 200'은 앨범 판매량과 트랙별 판매량, 스트리밍 실적 등을 기반으로 해당 주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앨범의 순위를 매긴다.

앨범 순위가 나오는 차트 업데이트는 한국시간으로 11일 중에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예고 기사에서는 전체 순위가 아니라 톱 10까지만 소개한다.

앞서 3집 타이틀곡 '페이크 러브'는 싱글 차트인 '핫 100'에서는 첫 주 10위에 올라 단숨에 톱 10에 진입한 뒤 두 번째 주에는 51위로 밀렸다.

이번 주 '빌보드 200'에서는 미국의 유명 래퍼 카니예 웨스트의 '예'(Ye)가 1위를 차지했다.

웨스트는 통산 8번째 넘버 원 앨범을 기록했다. 넘버 원 앨범 기록 횟수에서 에미넴과 동률을 이뤘다.

포스트 말론의 '비어봉스 & 벤틀리스'가 2위에 올랐고 3위에는 록밴드 고스트(앨범 프리퀠)가 자리했다.

컨트리 싱어 루크 콤스가 4위, '인베이전 오브 프라이버시'의 카디 B가 5위에 올랐다. 지난 주 1위였던 션 멘데스는 8위로 떨어졌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