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상처] 소독 손수건 사용 출혈 부위 압박 지혈부터

2018-06-05기사 편집 2018-06-05 16:48:33

대전일보 > 라이프 > H+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응급상황 대처 이렇게]

Q. 걷다가 날카로운 모서리에 스쳤는데 피가 멈추지 않는다. 어떻게 해야 하나?



A. 출혈이 심한 경우 즉시 지혈을 해야 한다. 지혈은 거즈나 소독한 손수건을 이용해 상처 위에 놓고 피가 멈출 때까지 압박하도록 한다. 또 2차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환부를 깨끗이 하는 것이 중요하다. 손을 비누로 깨끗이 씻고 상처 부위에 직접 닿지 않도록 하며 가능하면 일회용 장갑을 착용한다. 가벼운 상처에는 연고를 바르고 드레싱을 이용해 상처를 보호한다. 상처에 드레싱을 할 때는 환부를 덮고 압박붕대를 이용해 상처를 지혈한다. 이때 붕대가 피와 땀 등에 젖었다고 기존 드레싱을 제거하지 않고 그 위에 드레싱을 덧대도록 한다. 부상자를 치료하는 경우 얼굴과 눈을 보호하고 감염 예방을 위해 장갑을 반드시 착용해야 하며 환자의 경우 쇼크가 올 수 있으므로 지속적으로 환자의 호흡의 변화, 피부색의 변화를 관찰해야 한다. 증세가 악화되는지 주의 깊게 살피면서 저체온이나 고열에 주의하며 안정을 취하게 한다. 피가 솟구치거나 직접적인 압박으로 멈추지 않는 출혈 등 대량 출혈의 경우에는 먼저 119에 신고한 다음 신속하게 병원으로 이송해 적절한 처치를 받도록 한다. 제공=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