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농어촌 공사, 탑정저수지 재난대응강화 훈련

2018-05-17기사 편집 2018-05-17 15:22:36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한국농어촌공사 논산금산지사가 탑정저수지에서 태풍을 가상한 재난대응훈련을 실감있게 펼쳤다. 사진 한국농어촌공사 논산금산지사 제공
[논산]한국농어촌공사 논산금산지사(지사장 조재홍)는 지난 16일 논산 탑정저수지에서 농업기반시설에 대한 재난대응역량 강화를 위해'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태풍'루사'로 저수지가 붕괴됐다는 가정 하에 △재난상황 보고 및 전파 △긴급대피 및 현장 출입통제 △초기대응 및 인명구조 △수습 및 복구 작업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훈련에는 농림축산식품부, 공사, 논산시를 비롯해 보건소, 경찰서, 소방서 등 관계자 200여명이 참여해, 유관기관 간 협력을 통한 초기대응과 수습·복구 등 기관 간 재난대응 협력체계를 강화했다.

농식품부 이종천 비상안전기획관은 "훈련상황처럼 평상시에도 유관기관의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유지해 비상상황 발생 시 슬기롭게 대처할 것"을 강조하였다.

한편, 탑정저수지는 총 저수량 3500백만 t의 대규모 댐으로 붕괴 시 논산시 주민안전에 막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중요시설이며, 저수지를 관리하고 있는 논산금산지사는 태풍을 비롯한 지진, 가뭄 등 재난유형별 비상근무 체계를 확립하고 비상대처능력을 강화하고 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