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황영호 한국당 청주시장 후보, 경제·청년·여성·도농 상생 정책 제시

2018-05-16기사 편집 2018-05-16 12:30:24

대전일보 > 정치 > 2018 6·13 지방선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청주]자유한국당 황영호 청주시장 후보가 일하기 좋은 도시, 삶의 여백이 있는 청주를 만들기 위한 경제·청년·여성·도농 상생 정책 관련 12개 공약 35개 실천 과제를 제시했다.

황 후보는 16일 청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청주의 미래 먹거리를 체계적으로 발굴·육성하기 위해 권역별 미래 먹거리를 특화 육성하는 '미래먹거리본부'를 설립하겠다"고 약속했다.

권역별로는 △오송(바이오·뷰티) △오창(4차산업) △청원(문화·6차산업) △상당(영상·관광산업) △서원(교육산업) 등이다.

황 후보는 이어 해마다 1000명의 청년을 선발, 해외연수를 지원하고 청년창업밸리와 청년엔젤클럽 조성, 청년주택 지원 등 체계적인 청년 정책을 지원할 '청년희망재단' 설립을 공약했다.

여성정책과 관련해서는 권역별 여성센터를 건립해 임신·육아에서부터 취업 등 여성의 삶의 질 향상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도농 상생발전 방안에 대해서는 농업기술센터를 확대 개편하고, 도시농업관을 활성화하는 등 전문적이고 능동적인 맞춤형 농업지원 서비스를 강화하고 '청원 생명'브랜드의 특화·세계화를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