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이세형 민주당 대덕구청장 예비후보 "안전망 구축 위해 자생단체 안전도우미 등 운영"

2018-04-17기사 편집 2018-04-17 16:29:29

대전일보 > 정치 > 2018 6·13 지방선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더불어민주당 이세형 대덕구청장 예비후보가 대덕구민 모두가 안전하게 살 수 있는 '안전한 대덕구' 공약을 발표했다.

이 예비후보는 17일 우선 대덕구 주민으로 구성되어 있는 자생단체 회원들을 안전과 재난 도우미로 위촉해 직접 감시자 예방자 역할을 할 수 있는 '대덕구 안전 도우미 제도'를 운영, 대덕구 안전망을 구축 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대덕구 안전 사각지대 제로화를 위해 주택 밀집 지역 등 안전에 취약한 골목길에 '대덕구 안전 가로등' 설치와 함께 안심벨 설치 등을 지속사업으로 이어 간다. 이와 함께 아동, 청소년, 여성, 노약자 장애인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안전 대책으로 '안전피난처'를 안전사각지대 우범지대 곳곳에 확대해 나갈 것을 약속 했다.

이 예비후보는 "안전문제는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하다. 안전을 위한 인프라 구축과 함께 주민 스스로 안전지킴이로서 안전 문제에 관심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달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달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